도서관

도서관 사진: 주한독일문화원 / 닐스 클라우스

도서관 휴관 안내

주한독일문화원 도서관은 코로나사태로 인하여 휴관 중입니다. 휴관 기간 중 변동 사항은 다음과 같습니다:

  • 전자도서관은 이용 가능합니다.
  • 대출 중인 자료는 2021년 2월 1일까지 자동 연장됩니다. 이 기간 중 연체료는 발생하지 않습니다.
  • 휴관 기간 중 대출 및 반납은 불가합니다.
  • 3D 프린팅 행사는 진행되지 않습니다.
  • 휴관 기간 중 전화 문의나 이메일은 가능합니다.
    • 이메일: bibliothek-seoul@goethe.de
    • 전화 문의: +82 2 2021 2804(평일  11시 – 18시)
정확한 재개관 일자는 홈페이지를 통해 다시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대출

도서관에서는 누구나 자유롭게 책과 미디어들을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및 시청각자료의 관외 대출을 원할 시에는 회원증이 필요합니다.

전자도서관

전자도서관 서비스를 이용하시면 e-Book, e-Audio, e-Paper 등과 같은 디지털 미디어들을 인터넷으로 대출할 수 있습니다. 본 서비스는 하루 24시간, 일주일 내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관 자료

독일어 및 한국어로 된 최신 인쇄 매체와 시청각자료가 여러분들을 최신 트렌드와 주제들로 안내해 줄 것입니다.

사서를 위한 서비스

각종 행사, 도서관 사서를 위한 전문 자료 및 협력을 제공합니다.

최신 소식

Onleihe - films © Goethe-Institut

100편 이상의 독일 영화를 온라인으로

괴테 인스티투트의 전자도서관(Onleihe)에서 100편 이상의 고전 및 최신 독일 영화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양연희 씨는 성균관대학교 삼성학술정보관에서 평소엔 읽지 않던 책들도 많이 발견하게 됐다. 사진: 금민지

나의 도서관

도서관은 책만 대여하는 곳이 아니다. 도서관은 교육센터 겸 정보센터인 동시에 공부방이자 창의력을 발휘할 수 있는 장소이다. 사람들은 왜 도서관을 즐겨 찾는 것일까? ‘나의 도서관’ 온라인 특집을 통해 한국과 독일의 도서관 이용자들의 이야기를 직접 들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