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7월 30일 - 8월 3일
외국어로서의 독일어 듣기 수업 교수법 연구

주한독일문화원은 국립국제교육원 (NIIED) 과 협력하여 2018년 07월 30일부터 8월 3일까지 “독일어 교수 방법론 집중세미나: 외국어로서의 독일어 듣기 수업 교수법 연구” 세미나를 개최했습니다.

juli 2018 사진: 주한독일문화원
본 세미나를 위하여 16명의 고등학교 선생님들이 서울 근교에 있는 성남으로 모였습니다. 또한, 세미나를 이끌어 주실 강사 선생님으로 고등교육기관의 교사 및 학교장으로서의 경력을 갖추고 있으며 “외국어로서의 독일어” 연수 경험이 풍부한 앙겔라 비쉬네츠키 강사님을 빈으로부터 초빙했습니다.

본 세미나의 목표는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다양한 듣기 텍스트 종류, 듣기 스타일 및 듣기 전략을 학습합니다. 둘째, 듣기 전, 듣기 중 그리고 듣기 후에 각각 어떠한 과제를 적용해볼 수 있는지 알아봅니다. 셋째, 듣기를 다른 언어 능력과 어떻게 연관시킬 수 있을지 알아봅니다. 넷째, 수업에서 적용해볼 수 있는 듣기 연습 문제 및 과제를 직접 개발해 보고 마이크로티칭을 통하여 연습합니다.
 
상기 세미나 목표와 관련하여 선생님들은 본 세미나를 통해 다양한 교육 이론 및 독일어 수업에 있어 유용한 교수 방법들을 학습했습니다. 모든 선생님은 매일 아침 9시부터 저녁 6시까지 꾸준히 세미나에 참석했으며, 함께 많은 경험을 할 수 있었습니다. 8월 1일 수요일에는 모든 세미나 참가자들과 강사 선생님이 “모랑솥밥“ 에서 함께 저녁식사를 하였습니다.
juli 2018 사진: 주한독일문화원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참가자들은 듣기 역량과 관련된 교육학 지식 및 교수방법을 학습했던 점이 특히 좋았다고 평가했습니다. 뿐만 아니라 12명의 선생님들은 학기 중에도 정기적으로 온라인 교사모임 및 연수에 참여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다음 세미나에도 참여하겠다는 의사를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