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7월 24일 - 7월 28일
교사를 위한 독일어

주한독일문화원은 국립국제교육원 (NIIED)과 협력하여 고등학교에서 독일어를 가르치고 있는 교원을 대상으로 2017년 7월 24일부터 7월 28일까지 “독일어 교수 방법론 집중세미나: 교사를 위한 독일어” 를 개최했습니다.

juli 2017 ⓒ 주한독일문화원
전국에서 총 13명의 교사가 모였으며 독일 뮌헨에서 초빙된 요하네스 카프 강사가 일주일 동안 세미나를 맡아서 진행했습니다. 본 연수는 서울특별시교육청 교육연수원의 특수분야직무연수 인증을 받았습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교사들은 독일어 실력의 향상과 다양한 교수법 및 수업에서 활용할 수 있는 놀이를 새롭게 배우고, 다른 지역 교사들과의 교류를 통해 질적으로 향상된 독일어 수업을 하고자 하는 목표를 갖고 세미나에 참여했습니다. 이에 요하네스 카프 강사는 자기소개 시간에 다양한 교수법과 놀이를 적용하여 참가자들의 기대에 부응하고자 했습니다. 이번 연수에서는 다음과 같은 주제를 다루었습니다: 현대 외국어 수업의 특징, 영화를 이용한 수업, 수업 계획하기, 학습 목표 나타내기 및 수업 조직하기, 교수언어와 학습활동, 디지털 매체를 활용한 수업, 수업에서의 과제와 연습, 학습한 것을 적용해보기 – 실습을 위한 수업 계획하기. 교사들은 세미나 참여를 통해 새로 습득한 교수법을 시험해보고 실제 수업에서 적용해본 뒤 자신의 수업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습니다.
 
juli 2017 ⓒ 주한독일문화원
세미나 마지막 날에 실시한 연수 평가 설문조사 결과는 매우 긍정적이었습니다. 참가자들은 연수 내용을 비롯한 연수 과정 운영, 서비스 등 모든 항목에서 만족도가 높았다고 응답했습니다. 특히 교사들은 놀이 혹은 노래와 같이 새로운 수업법을 배울 수 있어 좋았다고 평가했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독일 영화를 감상했던 무비 나잇을 기획했던 점과, 다양한 그룹활동이 있었다는 점을 긍정적으로 평가했습니다. 무엇보다도 새로운 수업자료와 같이 실제 수업에서 적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것을 얻을 수 있었던 점이 특히 매력적이었다고 평가되었습니다. 참가자들은 본 연수를 통해 얻은 지식을 즉시 수업에서 적용할 준비가 되었다고 말했습니다.